검색

국가정보원 직원, 차안에서 사망

가 -가 +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19-01-06

▲ 국가정보원 직원, 차안에서 사망<자료사진>    


[PRESS24/김정환 기자] 6일, 경찰에 따르면 현직 국가정보원 직원이 유서를 남기고 사망했다.

 

이날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국정원 직원 A(43) 씨가 (이날 오후1시25분께)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보정동의 한 주택가 공터에 세워진 자신의 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특히 경찰은 차안에서 A 씨가 남긴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를 발견, 자살인지 수사를 하고 있다.

 

경찰은 사망한 A씨 부검 등을 통해 정확한 사인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A씨의 가족들이 이날 새벽 4시가 넘어 A씨가 사라진 것을 경찰에 신고했다.

 

김정환 기자  knews24@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press24. All rights reserved.